45s Sajid Javid : '자기 존중하는 장관'은 PM의 요구를 거부 할 것입니다 images and subtitles

국장의 장관으로 봉사 한 것은 큰 영광이었습니다 총리가 기뻐했습니다 다시 임명하고 싶었지만 조건을 받아 들일 수 없었습니다 그가 첨부했다. 그래서 사임 이외의 다른 선택의 여지가 없다고 느꼈습니다. 이제 후임자가 전폭적 인지지를 받고 총리가 계속됩니다 정부와 마찬가지로 저의 전폭적 인 지원을 누리기 위해 첨부 된 조건은 내가 교체해야하는 요건이었습니다. 모든 정치 고문 알다시피, 이들은 엄청나게 열심히 일한 사람들입니다 정부뿐 아니라 전국을 대표하여 환상적인 일을했습니다. 그 조건을 받아 들일 수 없었습니다. 자존심있는 장관이 그런 조건을 받아 들일 것이라고는 믿지 않습니다 따라서 가장 좋은 방법은가는 것입니다.

Sajid Javid : '자기 존중하는 장관'은 PM의 요구를 거부 할 것입니다

Sajid Javid has resigned as chancellor after the prime minister, Boris Johnson, insisted he replace all of his political advisers. Javid has been replaced by his deputy, Rishi Sunak. His resignation comes three weeks before he was meant to introduce his first budget Subscribe to Guardian News on YouTube ► bit.ly/guardianwiressub Sajid Javid resigns as chancellor in Boris Johnson reshuffle ► www.theguardian.com/politics/2020/feb/13/sajid-javid-resigns-as-chancellor-amid-boris-johnson-reshuffle Cabinet reshuffle: Javid urges Johnson not to lose 'character and integrity' in Treasury – live news ► www.theguardian.com/politics/live/2020/feb/13/politics-live-cabinet-reshuffle-set-to-get-underway-live-news Support the Guardian ► support.theguardian.com/contribute Today in Focus podcast ► www.theguardian.com/news/series/todayinfocus The Guardian YouTube network: The Guardian ► www.youtube.com/theguardian Owen Jones talks ► bit.ly/subsowenjones Guardian Football ► is.gd/guardianfootball Guardian Sport ► bit.ly/GDNsport Guardian Culture ► is.gd/guardianculture
classic dom, uk, bloodbath, brexit uk, sajid, tories, sajid javid quits, chancellor, quit, sajid javid resignation, reshuffle, government, news, dominic cummings, dominic cummings sajid javid, chino, resign, boris johnson reshuffle, the budget, self respect, uk news, budget, rishi sunak, sajid javid mp, brexit news, 2020, sajid javid, conservatives, cabinet, sajid javid interview, boris johnson, spads, the saj, javid, sajid javid resigns, politics, economy, sajid javid speech, civil service,
< ?xml version="1.0" encoding="utf-8" ?><>

< start="0.48" dur="3.26"> 국장의 장관으로 봉사 한 것은 큰 영광이었습니다 >

< start="3.74" dur="2.28"> 총리가 기뻐했습니다 >

< start="6.039" dur="3.621"> 다시 임명하고 싶었지만 조건을 받아 들일 수 없었습니다 >

< start="9.66" dur="1.28"> 그가 첨부했다. >

< start="10.94" dur="3.159"> 그래서 사임 이외의 다른 선택의 여지가 없다고 느꼈습니다. >

< start="14.46" dur="4.02"> 이제 후임자가 전폭적 인지지를 받고 총리가 계속됩니다 >

< start="18.48" dur="2.1"> 정부와 마찬가지로 저의 전폭적 인 지원을 누리기 위해 >

< start="21.44" dur="3.9"> 첨부 된 조건은 내가 교체해야하는 요건이었습니다. >

< start="25.349" dur="1.43"> 모든 정치 고문 >

< start="26.779" dur="3.051"> 알다시피, 이들은 엄청나게 열심히 일한 사람들입니다 >

< start="29.83" dur="2.08"> 정부뿐 아니라 전국을 대표하여 >

< start="31.91" dur="1.03"> 환상적인 일을했습니다. >

< start="33.38" dur="2.24"> 그 조건을 받아 들일 수 없었습니다. >

< start="35.87" dur="3.53"> 자존심있는 장관이 그런 조건을 받아 들일 것이라고는 믿지 않습니다 >

< start="39.41" dur="3.25"> 따라서 가장 좋은 방법은가는 것입니다. >